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 경자년 신년사 발표
등록일 : 2019-12-27 동영상 



“대립을 멈추고 주변을 살핍시다.”

불기 2564년 경자년을 맞아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이 12월24일 신년사를 발표하고 자기 이익만 찾지 않는 이웃과 나누는 삶을 당부했다.

원행 스님은 신년사에서 “우리는 단절과 소통 부재의 시기를 살고 있다”며 “사회를 둘러싼 대립과 갈등의 장벽이 더욱 두터워져 가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스님은 “새해에는 걸음을 잠시 멈추고 주변을 살피는 여유를 갖자”며 “이웃과 함께 서로 행복을 응원해 온 세상에 부처님 자비가 현현하는 한 해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자”고 덕담했다.

“지난 한 해 자기를 돌아볼 시간을 가지고 있었는지 다른 사람 목소리를 귀 기울여 들었는지 돌아보자”고 당부한 원행 스님은 “아집과 욕심을 내려놓고 청정한 수행과 성찰을 통해 희망의 새해를 향해 나아가자”며 “자기 이익만 찾지 말고 이웃에게 베풀며 함께 기뻐하자”고 강조했다. 또 “한반도에 평화가 정착되어 대립이 극복되고 하나 되며 가정에 행복이 만개하는 한해가 되길 소원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신년사 전문.

대립을 멈추고 주변을 살핍시다,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풍요를 상징하는 쥐의 해를 맞이하여 희망한 모든 일이 원만하게 이루어지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현재 우리는 단절과 소통 부재의 시기에 살고 있습니다. 우리 사회를 둘러싼 대립과 갈등의 장벽이 더욱 두터워져 가고 있습니다. 독선과 불통으로 시작된 극한 대립은 멈출 줄 모릅니다.

사부대중 여러분,

새해에는 걸음을 잠시 멈추고 숨을 돌리면서 주변을 살피는 여유를 가집시다. 슬기로운 우리 국민은 어려운 국면일수록 단결하여 지혜와 화합을 통해 많은 어려움을 극복해온 저력이 있습니다. 이웃과 함께 서로의 행복을 응원하여 온 세상에 부처님의 자비가 현현하는 한해를 만들기 위해 노력합시다.

불자여러분!

기해년 열심히 달려오면서 자신을 돌아볼 시간을 가지고 있었는지 다른 사람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들었는지 돌아봅시다. 새해에는 아집과 욕심을 내려놓고 청정한 수행과 성찰을 통해 희망의 새해를 향해 나아갑시다. 자기의 이익만을 찾지 마시고 이웃에게 베풀며 함께 기뻐합시다.

경자년은 한반도에 평화가 정착되어 대립이 극복되고 사회가 하나 되며 가정에 행복이 만개하는 한해가 되길 소원합니다.

신년을 맞이하여 여러분이 계획한 많은 일들이 온전히 성취되기를 바라며, 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불기2564(2020)년 1월 1일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 행